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지인 죽였어요"…경찰, 자수한 50대 男 수사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5 13:1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삽화=이지혜 디자인기자.
삽화=이지혜 디자인기자.
채무 문제로 자신의 지인을 둔기로 때려 살해한 후 시신을 유기한 50대 남성이 자수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경기 연천경찰서는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A(58)씨에 대해 조사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3일 오후 3시 30분경 연천군의 한 공사현장에서 B(54)씨를 둔기로 때려 살해했다. 이후 시신을 주택 보일러실로 옮겨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 다음날인 24일 경찰에 찾아가 범행사실을 자수했다. A씨는 "피해자와 채무 문제로 다투다 우발적으로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찰은 A씨의 발언을 토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의선 선구안 통했다"…동남아 우버 '그랩' 상장에 대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