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네스 펠트로 "김치로 코로나 치료"…英 보건당국은 '경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5 13: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NHS 책임자 "잘못된 정보 확산 안돼…과학적으로 접근해야"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기네스 팰트로. © News1
기네스 팰트로. © News1

(서울=뉴스1) 조소영 기자 = 할리우드 유명 배우이자 사업가인 기네스 팰트로(48)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법이라며 무설탕 콤부차 및 김치 등을 추천했다가 영국 국민보건서비스(NHS)로부터 "잘못된 정보를 퍼뜨리는 것을 중단하라"는 사실상의 경고를 받았다.

2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에 따르면 팰트로는 자신이 운영하는 라이프스타일 미디어인 굽(GOOP) 웹사이트에 단식과 허브 칵테일 그리고 적외선 사우나를 정기적으로 방문하는 것으로 코로나19를 치료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코로나19에 걸린 뒤 만성피로 및 머리에 안개가 낀듯한 느낌인 브레인포그(brain fog)를 겪었다면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매일 오전 11시까지 단식을 하고 코코넛 아미노스(코코넛 조미료)와 무설탕 콤부차, 김치를 먹는 다이어트를 했다고 전했다.

또 "가능한한 자주 적외선 사우나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팰트로는 "그 식단에는 효능이 있다"며 "나는 주요한 연구를 하고 있고 내가 하고 있는 일들들 뒷받침할 것들을 찾고 있다"고도 말했다.

하지만 이처럼 검증되지 않은 팰트로의 제안은 영국 NHS 의료 책임자인 스티븐 포위스 교수로부터 제재를 받았다.

포위스 교수는 "최근 며칠간 불행히도 팰트로가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고통받고 있는 것을 봤다"며 "우리는 그녀가 잘되길 바라고 있지만, 그녀가 추천하는 해결책들 중 일부는 NHS에서 추천하는 해결책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포위스 교수는 그러면서 "우리는 코로나19를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과학적으로 접근해야 한다"며 "소셜미디어를 사용하는 모든 인플루언서들에게는 그런 면에서 책임과 주의의 의무가 있다고 본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의선 선구안 통했다"…동남아 우버 '그랩' 상장에 대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