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중국, 캔시노 등 추가 승인…승인 백신 총 4종으로 늘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5 23: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AFP=뉴스1 자료 사진
© AFP=뉴스1 자료 사진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중국 의약품관리청은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2종에 대해 추가로 일반 사용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중국에서 승인된 백신은 4종으로 늘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새로 승인된 백신은 시노팜(국립제약그룹) 산하 우한 생물제품연구소와 캔시노바이오로직스가 개발한 제품이다.

앞서 우한 연구소는 자사 백신의 3상 결과 예방효과가 72.51%로 나타났다고 발표했다. 캔시노의 예방 효과는 65.28%였다.

승인된 네 개의 중국산 백신은 모두 일반 냉장 온도에서 유통·보관이 가능해 초저온 냉동을 필요로 하는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을 취급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개발도상국들에는 매력적인 옵션이 될 수 있다로 로이터는 전했다.

중국은 앞서 승인한 시노백과 초기 시노팜 백신을 이미 각국에 수출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혹한기 우려에도 삼성전자·SK하이닉스 걱정없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