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로나로 심화된 교육격차…대학생들이 해결방안 내놔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6 15: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PMG 아이디어톤' 고봉밥팀 우승…자동 북마크 생성 기술 선보여

‘KPMG 아이디어톤(Ideathon)’에서 우승한 고봉밥팀이 김교태 삼정KPMG 회장(왼쪽 첫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정KPMG
‘KPMG 아이디어톤(Ideathon)’에서 우승한 고봉밥팀이 김교태 삼정KPMG 회장(왼쪽 첫번째)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정KPMG
코로나19(COVID-19)로 심화되는 교육격차에 대한 사회적 문제를 조금이나마 해결할 수 있는 방안이 나왔다. 성균관대와 부산대 학생으로 구성된 고봉밥팀이 제시한 자동 북마크 생성 및 질의응답 AI(인공지능)챗봇이다.

삼정KPMG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개최한 ‘2021 KPMG 아이디어톤(Ideathon)’에서 고봉밥팀이 우승했다고 26일 밝혔다. ‘KPMG 아이디어톤’은 STEM 및 경영∙경제를 전공하는 대학생들이 머신러닝과 데이터과학, 자동화, API 등 인공지능 중심의 아이디어로 기업의 문제를 해결하고 비즈니스 효율성을 높이는 프로그래밍 개발 대회다.

이번 대회에 참가한 13개팀 총 69명의 대학생들은 ‘코로나19 영향을 극복하거나 활용할 수 있는 인공지능기술 솔루션’을 주제로 아이디어 경쟁을 벌였다.

우승한 고봉밥팀은 영상을 다시 재생하지 않고도 시청을 원하는 부분의 선택적 강의 재학습이 가능하도록 하는 자동 북마크 생성 및 질의응답 AI(인공지능)챗봇 개발로 온라인 학습이 주는 불편함과 비효율성을 개선하고 편리성을 극대화해 코로나19로 심화되는 교육격차에 대한 사회적 문제 해결방안을 제시했다.

대회 심사를 맡은 양현석 삼정KPMG 라이트하우스 전무는 “코로나19로 학교가 오랫동안 비대면 동영상 강의에 의존하는 교육현실에 착안해 동영상 강의에 자동으로 키워드와 북마크를 추가하는 기능을 개발, 학습자가 강의 전체내용을 편리하게 파악하고 체계적으로 복습할 수 있도록 한 아이디어가 빛났다”고 평가했다.

준우승한 ybigta팀(연세대)은 이미지, 음성, 텍스트 데이터를 AI기술을 활용해 추출 및 분석하고 이를 통해 사용자의 감정 상태를 측정해 ‘코로나 블루’를 극복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선보였다. 3등은 AI 안면인식을 통한 마스크 미착용 인원 판별 서비스로 대중 방역의 사회적, 경제적 비용을 감소할 수 있는 아이디어를 제안한 PinkCow Lab팀(연세대)이 선정됐다.

우승팀에는 1000만원의 상금과 함께 삼정KPMG 라이트하우스의 인턴십 기회가 주어지며, 준우승팀과 3등팀에는 각각 500만원과 300만원이 차등 수여된다.

국내 대회 우승팀은 글로벌 KPMG가 주관하는 국제 결선인 ‘KPMG 아이디에이션 챌린지(KIC)’에도 참가 자격을 갖는다. 4월 개최되는 KIC에는 한국과 중국, 스위스, 호주 등 16개국의 우승팀들이 치열한 경합을 펼치게 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양도세 낮추면 매물 급증?…"똘똘한 한채 끝까지 남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