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美 '원샷' J&J 백신 승인 임박…FDA 자문위 만장일치 승인권고

머니투데이
  • 권다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2.27 09: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AFP=뉴스1
사진/AFP=뉴스1
미국 식품의약국(FDA) 자문위원회가 26일(현지시간) 존슨앤존슨(J&J)·얀센 백신의 긴급사용 승인을 권고했다.

27일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감염병 및 의학 전문가들로 구성된 FDA 자문위가 J&J 백신의 사용을 '22대 0'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J&J 백신을 18세 이상 성인에게 접종했을 때 위험보다 예방효과가 더 크다는 데 모든 위원들이 동의했다.

자문위 결정 후 통상 수일 내로 최종 승인이 이뤄진다. FDA가 이번주 중 J&J 사용을 최종 승인하면 미국에서 접종되는 백신으로는 화이자, 모더나에 이은 3번째다.

J&J 백신이 FDA의 공식승인을 받으면 다음주부터 미국에서 300만~400만회 분량이 배포될 예정이다. 하루 전 조 바이든 미 대통령은 FDA가 승인한다면, J&J가 백신을 생산할 수 있는 선에서 최대한 빨리 보급할 계획이라 밝힌 바 있다.

앞서 24일 FDA는 J&J 백신이 효과적이며 안전하다는 평가를 내놨다. J&J의 3상 임상실험 결과 미국에서 72%, 중남미에서 66%,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는 57%의 예방효과를 보였다.

화이자(95%), 모더나(94.1%)보다 예방효과가 낮지만 J&J 백신은 1회만 접종하면 되고, 초저온 보관이 필요한 두 백신과 다르게 냉장보관도 가능하다는 이점이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관도 안 통한 화이자, 홀로 뚫은 이 사람 "이재용 없었다면"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