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1번가, 11일까지 1.5억 쏜다 … 70개 브랜드 JBP 추진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1 10: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 11번가 제공
/사진= 11번가 제공
'커머스 포털' 11번가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국내외 대표 브랜드사와의 공동마케팅에 속도를 내기로 했다.

11번가는 올해 첫 공동마케팅 시작을 위해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한국 P&G 본사에서 11번가 이상호 사장과 한국 P&G 이준엽 부사장이 각 사 대표로 참석해 JBP(전략적 비즈니스 파트너십)를 맺었다고 1일 밝혔다.

이달 중에는 '에이블씨엔씨', '매일유업', '여기어때' 등과 제휴 협약도 진행해 단독 마케팅을 차례로 선보일 예정이다. '에이블씨엔씨'와는 미샤, 어퓨 등 단독 할인행사와 '라이브11'을 통한 미샤 신제품 단독 출시를 이어간다. 올 한 해 '매일유업'과는 기존 유제품 외에 초콜릿 등 카테고리 확대를 중심으로 한 다양한 협업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11번가는 'P&G'와 협업한 올해의 첫 JBP 단독행사로 1억5000만원 규모의 사은품을 나눠주는 '팸퍼스 신제품 단독 선런칭' 행사를 준비해 오는 11일까지 진행한다. 기저귀 브랜드 팸퍼스의 신제품 '베이비 드라이팬티 업그레이드'를 11번가에서 가장 먼저 선보이고 행사 기간 동안 11번가 단독 25% 할인쿠폰(최대 1만원)과 더불어 구매고객에게 명품지갑, 식기세척기, 무선이어폰 등 푸짐한 사은품 증정과 구매후기 이벤트 등을 진행한다.

앞서 11번가는 지난해 다이슨, 바디프랜드, 3M, 한샘, 레고, 코카콜라, 농심, 현대리바트, 아모레퍼시픽, 풀무원, 닥터자르트, 제주농협, 유한킴벌리 등 카테고리를 대표하는 국내외 대표 브랜드사와 39개 JBP를 진행했다. 각 브랜드사의 연간 거래액은 평균 31% 수준으로 상승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약 80% 늘어난 70여개의 JBP 추진을 목표로 하고 있다. 각 시장 내 점유율 상위 업체와의 장기적 협업부터 잠재 성장성이 높은 전략 브랜드 발굴 및 육성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를 통해 고객들이 누릴 수 있는 쇼핑 혜택 또한 강화된다. △11번가 단독상품 출시 △라이브방송 'LIVE11' 콘텐츠 확대 △'선물하기' 전용상품 기획 △'월간십일절' 브랜드 강화 등 타 채널에서는 볼 수 없는 차별화된 프로모션과 콘텐츠를 늘릴 예정이다.

11번가 관계자는 "국내 일등 사업자와의 제휴 확대는 11번가의 성장을 이끌어온 핵심 전략으로 11번가에서만 구매할 수 있는 단독상품과 단독 콘텐츠를 늘려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쇼핑경험을 제공하고 브랜드사와의 동반성장을 꾸준히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시총 20조' 카뱅 상장 소식에…20% 넘게 오른 기업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