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원희룡 지사 "코로나19 극복에 투쟁하는 도민 모두가 의병"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1 12: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02주년 3·1절 기념식'…"3·1운동 정신으로 위기 극복"

1일 제주시 조천체육관에서 열린 '102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원희룡 제주지사 등 참석자들이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있다(제주도 제공) © 뉴스1
1일 제주시 조천체육관에서 열린 '102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원희룡 제주지사 등 참석자들이 대한독립만세를 외치고 있다(제주도 제공) © 뉴스1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원희룡 제주지사가 1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투쟁하는 제주도민 모두가 의병"이라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이날 제주시 조천체육관에서 열린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코로나19로 생존과 안전을 위협받고 있지만 위대한 제주도민의 용기와 협력으로 위기를 극복해 나가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원 지사는 "의료진과 자원봉사자들이 '바이러스와의 전쟁' 최전선에 분투하고 있고, 매출이 줄고 어려움 속에서도 나눔을 멈추지 않는 이웃들이 있다"며 "코로나19로부터 해방과 일상을 되찾기 위한 투쟁이며, 도민 모두가 의병이다"고 했다.

이어 "강태선 애국지사의 '일상이 얼마나 소중한 것인지 하루하루 감사하다'는 말씀이 한 세기를 넘어 큰 울림으로 다가온다"며 "선열들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을 늘 기억하고, 3·1운동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가 오늘의 위기를 반드시 극복하겠다"고 피력했다.

한편 제주도는 참석 인원을 100명 이내로 제한하고, 행사장 입구 내 제주안심코드 설치, 문진표 작성, 방역물품 비치 등 철저한 방역수칙 아래 이날 기념식을 진행했다.

기념식은 독립선언서 낭독, 3·1절 기념영상, 故 송을생 선생 독립유공자 포상,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원 지사는 기념식에 앞서 오전 9시30분 조천만세동산 애국선열추모탑을 찾아 참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