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게임스톱 18% 폭등…개미들 다시 매집 시작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07: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신기림 기자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게임스탑 매장 앞으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미국 뉴욕 맨해튼에 있는 게임스탑 매장 앞으로 사람들이 지나가고 있다. © AFP=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신기림 기자 = 지난주부터 다시 급등세를 재개한 게임스톱(게임스탑)의 주가가 1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18% 폭등했다.

게임스톱의 이날 주가는 전거래일보다 18.35% 폭등한 120.40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개인투자자(개미)들의 매수세가 다시 유입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미국의 블룸버그통신은 레딧, 스톡트위츠와 같은 소셜미디어 플랫폼에서 개미들이 게임스톱 매수를 서로 촉구하며 폭등세를 부추기고 있다고 보도했다.

게임스톱은 지난주부터 급등세를 유지하고 있다. 게임스톱의 주가는 지난달 24일 뉴욕증시에서 전거래일보다 103.9% 뛴 91.71달러로 마감했다.

게임스톱은 연초 20달러 선에서 1월 중순 40달러로 오르더니 28일에는 483달러까지 치솟아 사상최고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이후 개미들의 투자 열기가 식음에 따라 주가는 2월 23일 45달러 선까지 급락했다 24일부터 다시 폭등세가 나타나고 있는 것. 이는 개미들이 최근 들어 다시 게임스톱의 주식을 매집하고 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그룹 미래 달렸다…총수들이 직접 챙기는 '에너지 화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