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그랜드 인터컨 호텔 "식사 없는 애프터눈티 웨딩 어떠세요"

머니투데이
  • 유승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08: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하객은 10인 내외, 39층에서 전망 즐기며 결혼

파르나스 타워 39층 델포이 /사진=파르나스호텔
파르나스 타워 39층 델포이 /사진=파르나스호텔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는 식사 대신 차를 대접하는 프라이빗 웨딩 프로모션 '애프터눈 웨딩 인 스카이'를 선보인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COVID-19)에 따른 거리두기로 스몰웨딩과 식사 없는 예식에 대한 고객 선호가 높아지며 간단히 즐길 수 있는 웨딩 상품을 내놓은 것이다.

애프터눈 웨딩 인 스카이의 장소는 파르나스 타워 39층 델포이다. 10인 내외의 하객만 받을 수 있으며 실내공간과 야외정원을 활용하는 등 부부가 원하는 대로 예식을 꾸밀 수 있다. 하객들은 식사 대신 인기 디저트인 차와 다과 등 애프터눈티 세트를 즐길 수 있다. 신랑신부는 웨딩 진행 후 곧바로 호텔에 묵을 수 있도록 주니어 스위트 객실을 준다.

공휴일과 주말만 진행 가능하며 가격은 대관과 플라워·다과·객실 등을 포함해 10인 기준 250만원이다. 호텔 관계자는 "식사 대신 티와 다과를 대접해 하객 식사의 부담을 덜고 여유로운 공간에서 즐길 수 있다는 점이 최대 장점"이라며 "결혼식 전 브라이덜 샤워 등으로 활용하기에도 부족함이 없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압구정·여의도·목동·성수' 거래 묶은 오세훈, 규제완화 시작?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