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한국, '노동권 존중' 국제적 위상 한단계 높아져"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11: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제9회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03.02.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2일 오전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제9회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1.03.02. scchoo@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2일 "국제노동기구(ILO) 핵심협약 비준 동의안이 국회를 통과한 건 대단히 의미가 크다"며 "이에 따라 우리나라는 ILO 핵심협약 8개 중 7개를 비준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정부는 출범 직후부터 노동 존중사회를 위한 핵심 국정 과제로 추진해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경사노위를 통한 사회적 대화를 거쳐 지난해 12월 노동 관계법 개정이 통과된데 이어 핵심협약의 비준으로 한국의 노동권이 선진국 수준으로 진입하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1992년 ILO에 가입한 지 꼭 30년만에 이뤄낸 성과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노동권 존중에 대한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을 한 단계 높임으로써 국격과 국가신인도 재고에 기여할 것"이라며 "최근 EU 등 국제사회의 노동권 중시가 강화된 가운데 통상분쟁의 소지를 줄이는데도 큰 도움이 되리라고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이를 계기로 노동권 존중에 대한 우리의 관심이 근래 대두되고 있는 새로운 유형의 노동자들과 새로운 노동현실 속의 새로운 노동 관계로까지 확산돼 나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