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온앤오프' 한예리 일상 최초 공개…통역사 샤론최와 티타임까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11: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vN © 뉴스1
tvN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온앤오프'에 배우 한예리가 출연한다.

2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되는 tvN '온앤오프'에서는 한예리가 배우 겸 무용가의 일상을 최초로 공개한다.

한예리는 영화 '미나리'로 바쁘게 지내는 온(ON)으로 이야기를 시작한다. 코로나19로 인해 해외 매체들과 화상 인터뷰를 진행 중이라 밝힌 한예리는 배우 윤여정, 통역사 샤론 최와 함께하는 영화 홍보 일정을 선보인다.

한예리는 자신의 말을 통역해준 샤론 최와 함께 디저트를 먹으며 티타임을 갖는다. 한예리와 오프(OFF) 일상을 얘기하던 샤론 최는 영화감독을 꿈꾸며 평소에는 시나리오 작업을 하고 있다고 밝혀 스튜디오 멤버들의 궁금증을 유발하기도.

오프를 맞이한 한예리는 치열한 온의 일상과는 다른 여유로운 삶의 방식으로 시청자를 찾아간다. 익숙한 손놀림으로 요리를 시작한 한예리는 한예리표 건강 식단을 선보일 전망이다. 이어 영화 '미나리'를 통해 첫 여우주연상을 수상을 축하하며 유쾌한 저녁식사를 펼친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한예리는 배우가 아닌 또 다른 부캐 무용가로서의 일상도 공개한다. 한국무용을 전공한 한예리는 최근 앞두고 있는 무용 공연을 위해 연습을 하며 완벽한 무용가의 모습을 선보일 전망이다. 일주일에 3~4번은 꼭 무용 연습을 하고 있다는 한예리는 배우와 무용가 두 가지 직업을 모두 충실히 보내는 삶을 보여준다고 해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또한 이날 방송에는 신곡 앨범을 준비하며 강화도에서 반전 전원 생활을 즐기고 있는 가수 박봄과 아버지를 위한 효도 데이를 보낸 배우 윤박의 일상이 공개된다.

'온앤오프'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30분 공개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회선 141만개…현대차는 왜 알뜰폰을 개통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