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파트 마련 위해 母 감전시킨 뒤 살해 한 中남성… 결국 사형

머니투데이
  • 김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23: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 이지혜 디자인기자
사진= 이지혜 디자인기자
한 중국 남성이 아파트 구매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어머니를 생명보험에 들게 한 뒤 살해한 혐의로 사형에 처해졌다.

2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지난 2018년 3월 푸모씨는 어머니를 집에서 전기에 감전시켜 살해했다. 살해 직전 가입시킨 어머니의 생명보험금을 타기 위해서다.

그가 2017년 11월에 가입시킨 생명보험에 대한 보험금은 40만 위안(6946만원)이었다. 그는 어머니를 살해한 뒤 그 돈으로 아파트 구매자금에 보탤 계획이었다.

그는 전기 마사지를 해준다는 핑계로 어머니 집에 방문해 전기 충격을 가했다. 그러나 여기서 끝이 아니었다. 경찰조사 결과 전기 충격에도 어머니가 완전히 죽지 않자 둔기로 어머니의 머리를 가격해 완전히 죽음에 이르도록 했다.

살해현장을 최초로 발견한 푸씨의 형이 신고를 했고 경찰 수사가 시작됐다. 푸씨는 여러 거짓말을 통해 무죄를 주장했지만 경찰 조사 결과 모두 거짓으로 드러났다.

한편 법원은 사형을 선고한 이유로 "자신의 아파트를 마련하기 위해 어머니를 살해한 것은 천륜을 저버리는 짓이고, 특히 살해 수법도 매우 잔혹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기차 뛰어드는 샤오미·못뛰어드는 LG…무슨 차이?[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