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바이든 "5월말까지 美 모든 성인에 백신…내년 이맘때 일상 회복"(상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0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박병진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오는 5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이 접종할 수 있는 충분한 양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물량을 확보할 것이라고 2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AFP통신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연설에서 "우리는 이제 5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에게 충분한 백신을 공급하기 위해 착착 나아가고 있다"며 "이는 중요한 진전"이라고 말했다.

이는 지난달 바이든 대통령이 오는 7월 말까지 모든 미국 성인이 접종할 수 있는 백신 물량을 확보할 것이라고 밝힌 것보다 두 달 앞당겨진 것이다.

이날 바이든 대통령은 글로벌 제약사 머크(MSD)가 존슨앤드존슨(J&J)의 코로나19 백신을 생산한다는 사실을 발표하며 "세 가지 백신으로 미국은 다시 안전하게 학교를 열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됐다"고 강조했다.

미국 식품의약국(FDA)은 현재까지 화이자, 모더나와 J&J의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을 승인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100일 이내에 1억회분을 접종하겠다는 목표에 도달할 것이라 확신한다"며 "모든 교육자와 학교 직원들이 이달 말까지 최소 1회분의 백신을 맞기를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미국이 언제쯤 정상으로 되돌아갈 수 있을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내년 이맘때쯤 되돌아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K원전 '부활의 열쇠' 되나…스마트원전 SMR에 거는 기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