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성추행' 오거돈 일가 '가덕도 로또'…누리꾼 "참 아름다운 대한민국"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08:5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부산=뉴스1) 여주연 기자 =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구속영장이 기각되자 18일 오후 부산 사상구 부산구치소를 나오고 있다. 2020.12.18/뉴스1
(부산=뉴스1) 여주연 기자 =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구속영장이 기각되자 18일 오후 부산 사상구 부산구치소를 나오고 있다. 2020.12.18/뉴스1
성추행 논란으로 물러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일가족이 운영하는 회사가 부산 가덕도 인근에 수만 평에 달하는 토지를 보유하고 있다는 언론 보도에 누리꾼들이 분노하고 있다.

조선일보는 3일 윤한홍 국민의힘 의원실이 부산시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인용해 오 전 시장의 조카인 오치훈 대한제강 사장이 부산 가덕도에 위치한 대항동 토지 약 450평을 보유하고 있다고 기사를 썼다. 가덕도 신공항 건설 부지로 거론되는 곳이다.

또 오 전 시장이 운영하는 대한제강과, 대한제강이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 대한네트웍스도 부산에서 가덕도로 진입하는 길목인 강서구에 공장부지를 보유하고 있다고 전했다. 가덕도 전체 사유지의 80%를 외지인들이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도 보도했다.

오 전 시장은 부산시장 선거운동을 할 때부터 가덕도 신공항을 공약으로 내세워왔다. 당선인 시절인 2018년 6월에는 "안전하고 24시간 운항이 가능한 가덕 신공항을 개발해야 한다"라며 "김해공항을 확장하는 김해신공항은 지난 정권의 잘못된 정치적 판단"이라고 말했었다.

가덕도 신공항은 최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이 야당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특별법을 통과시킨 후 강력하게 추진하고 있다. 지난달 25일에는 문재인 대통령이 4월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앞두고 가덕도를 찾아 "(신공항을) 반드시 실현시키자"고 말해 논란을 일으킨 적도 있다.

이같은 소식에 누리꾼들은 비판을 내놓고 있다. 누리꾼들은 해당 기사에 "이럴려고 특별법까지", "배아프면 너도 민주당에 입당해", "성추행하고 (부동산) 대박나고 세상살만 하겠네", "사활을 걸고 추진한 이유가 있었구나" 등의 댓글을 달고 있다.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도 "(오 전 시장이) 성추행 건으로 물러나지 않았어도 문제 생길만 했네", "참 아름다운 대한민국", "예전 새누리당이 깨끗해 보일 정도" 등의 글이 올라오는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관도 안 통한 화이자, 홀로 뚫은 이 사람 "이재용 없었다면"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