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실외 기지국급 속도…화웨이, 세계 첫 실내 4.9㎓ '5G' 성공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13: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화웨이는 지난달 중국 이동통신사 차이나모바일과 공동으로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서 세계 최초로 4.9GHz(기가헤르츠) 주파수 5G 서비스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화웨이
화웨이는 지난달 중국 이동통신사 차이나모바일과 공동으로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서 세계 최초로 4.9GHz(기가헤르츠) 주파수 5G 서비스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사진=화웨이
화웨이는 지난달 중국 이동통신사 차이나모바일과 공동으로 중국 상하이 신국제엑스포센터(SNIEC)에서 세계 최초로 4.9GHz(기가헤르츠) 주파수 5G 서비스에 성공했다고 3일 밝혔다.

실내 네트워크 환경에서 2.6GHz와 4.9GHz 대역을 동시 활용해 총 대역폭 200MHz를 구현, 분산형 다중입출력장치와 결합했다. 이를 통해 실내에서 최고 3Gbps 통신 속도를 기록했다. 실외 기지국에 버금가는 수준이다.

화웨이는 200MHz 대역폭을 확보하고자 주파수 집적 기술을 사용했다. 100MHz 대역폭을 가진 4.9GHz를 LTE(롱텀에볼루션)에 주로 사용되는 2.6GHz에 연동시킨 것이다. 이 같은 기술이 활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화웨이는 이번 기술이 대형 스포츠 경기장, 공항과 철도역 등 사용자 밀도가 높은 시설에서도 뛰어난 5G 서비스 품질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기업이나 산업용 응용 서비스로도 널리 활용될 것으로 내다봤다.

박성호 한국 화웨이 상무는 "이번에 화웨이가 구현한 실내 5G 서비스는 다중이용시설과 주거지역에서 일반 소비자뿐 아니라 제조, 의료, 교육 등 산업용 응용 서비스에서도 5G 체감 품질을 혁신적으로 개선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여의도 통개발' 접었다..시범아파트 35층 재건축 승인할 듯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