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즌2 벌크업했다"…'꼬꼬무2' 장성규·장도연·장항준, 절친들과 컴백(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14: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유혜승PD, 장항준 장성규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유혜승PD, 장항준 장성규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꼬꼬무'가 '벌크 업'한 이야기를 담아 시즌2로 돌아왔다.

3일 오후 2시 SBS '꼬리에 꼬리를 무는 이야기 시즌2'(이하 '꼬꼬무2')의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 됐다.

'꼬꼬무'는 대한민국을 뒤흔들었던 '그날'의 이야기를 세 명의 이야기꾼이, 절친에게, 쉽고 재밌게 들려주는 콘셉트의 프로그램으로, 지난 시즌1이 높은 화제성과 호평을 기록한 바 있다.

시즌2 역시 장트리오 장성규 장도연 장항준이 스토리텔러로 함께 하며, 가수 카이, 배우 정우 이이경 소유진, 방송인 박성광 안영미 황제성 등이 리스너로 출연한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시즌1의 인기에 대해 장항준은 "속도감있는 편집이 인기이유인 것 같다. 세 명이 동시에 나오면 속도감이 안 나는데 이건 바로 다른 사람의 이야기가 나온다"고 했다.

이어 "잘 알고 있을 법한 사건을 다른 구성으로 편집하니까 완전히 다른 느낌으로 보이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장항준/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장항준/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이에 장도연은 "이야기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개인의 시점으로 이야기하니까 알던 사건도 더 디테일하게 알게 되는 것 같다"라고 동의했다.

다양한 게스트들이 리스너로 출연한다. 이들이 바라는 출연자가 있을까.

장도연은 이경규를 섭외하고 싶다고 했다. 반말로 이야기를 하는 콘셉트상, 선배인 이경규에게 반말을 해보고 싶다는 것. 또 다른 이유로 이경규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장도연은 "내가 '꼬꼬무' 공부를 할 때 이경규 선배를 만났는데, 그 시대를 잘 아는 분이어서 여쭤보니 디테일한 것을 다 알고 계시더라. 스토리텔러보다 리스너가 더 많이 알고 있는 상태에서 이야기를 하면 어떨까 싶었다"라고 설명했다 .

장성규는 배우 이순재를 꼽으며 "우리가 다루는 역사를 다 겪은 세대이지 않나. 살아있는 반응이 나오지 않을까 싶다"라고 말했다

장항준은 절친인 가수 윤종신을 말했다. 그는 "윤종신은 굉장히 말이 많은 사람이다. 남의 이야기를 듣는 걸 한 번도 못 봤다"며 "내가 일방적으로 이야기하고 윤종신씨가 듣기만 하는 장면은 장관일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장성규/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장성규/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시즌2도 높은 기대감 속에 출발 준비를 마쳤다. 유혜승PD는 시즌2에 대해 "시즌1에 비해 훨씬 더 스케일이 크고 한국 현대사의 역사를 바꾼 사건들도 많이 나온다. 시즌1은 우리가 잘 몰랐던 작은 사건들이 많았다면, 시즌2는 벌크업했다고 할 수 있다. 보면 뭔가 얻어갈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 SBS의 또 다른 시사교양프로그램인 '그것이 알고싶다'와의 차이점에 대해 "'그알'의 순한 맛이라고 표현하는 분들도 있는데, '그알'은 현재 진행형인 사건들을 다룬다면, '꼬꼬무'는 과거의 일에 대해 다룬다"라고 했다.

이어 "여기서 중요한 건 과거에 끝난 걸 왜 다시 이야기하는지다. 다시 이야기하게 되는 이유에 의미가 있다"라고 덧붙였다 .

방송인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방송인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또 화제성을 위해 자극적으로 치우칠 수 있다는 우려에 대해 "그 비판에 대해 기본적으로 감내하고 신경써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가 그 사건을 다루는 이유, 왜 오늘날 다시 기억해야 하는지 확고한 확신이 있기 때문에 선정한 거다"라고 답했다.

이어 "당연히 비판이 있을 수 있다고 생각하고 받아들인다. 그걸 왜 이야기하는지 이면을 봐달라"고 했다.

'장트리오'가 전달하는 다양한 사건, 사람의 이야기 '꼬꼬무2'는 오는 11일 밤 10시30분에 처음 방송된다.

장항준 장성규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장항준 장성규 장도연/SBS 꼬꼬무2 제공©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LG-SK 극적 배터리 합의 직전 최태원-구광모 만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