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남부발전 임산부 전용 안전벨트 지원

머니투데이
  • 부산=노수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18:0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3000만원 기부, 임산부 배려 사회분위기 조성 일조

한국남부발전 정이성 관리처장(왼쪽)이 박재범 부산 남구청장(가운데), 노희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장과 3일 임산부와 태아 교통 안전지원 사업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 정이성 관리처장(왼쪽)이 박재범 부산 남구청장(가운데), 노희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지역본부장과 3일 임산부와 태아 교통 안전지원 사업 협약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한국남부발전
한국남부발전㈜이 임산부와 태아 보호를 위한 전용 안전벨트 지원에 나섰다.

한국남부발전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부산지역본부장 노희헌), 부산 남구청(구청장 박재범)과 협약을 하고 후원금 3000만원을 기부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안전벨트 착용이 어려운 임산부와 태아의 보호를 위해 기관이 뜻을 모았다.

벨트 하단이 복부에 압박을 주는 기존의 안전벨트와 달리 임산부 전용 안전벨트는 벨트 하단이 골반과 허벅지에 위치해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해도 안전벨트로 인한 충격이 배 부분에 전달되지 않는다.

이에 복부 압박에 의한 불편함 등의 이유로 벨트를 착용하지 않았던 임산부의 고민 해소는 물론 임산부와 태아의 안전에도 도움이 된다.

한국남부발전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산 남구청은 임산부가 편하고 안전하게 착용할 수 있는 전용 안전벨트를 구매해 주민등록상 거주지가 부산 남구인 임산부에게 오는 5월부터 지원할 예정이다.

신정식 사장은 “저출산이 심각한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임산부 전용 안전벨트를 통해 임산부를 배려하고 보호하는 사회분위기 조성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0만원이면 아파트 한채 산다고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