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북, 아스트라제네카 1차 접종률 61.97%…완주 88.06% 가장 높아(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18: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상자 1만4868명 중 9214명 접종 마쳐
화이자 백신 접종도 시작…순창요양병원 관계자 23명 접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전북 군산시보건소에서 한 의료진이 백신 접종을 하고 있다 (전북도청 제공) 2021.2.26/뉴스1 © News1 유경석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26일 전북 군산시보건소에서 한 의료진이 백신 접종을 하고 있다 (전북도청 제공) 2021.2.26/뉴스1 © News1 유경석 기자
(전북=뉴스1) 유승훈 기자 = 전북지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AZ) 예방백신 접종률이 3일 오후 5시 기준 61.97%로 집계됐다.

전북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도내 아스트라제네카(AZ) 1차 접종 대상자 1만4868명 중 9214명이 백신 접종을 완료했다. 접종률은 요양병원 75.33%(7417명), 요양시설 35.78%(1797명)다.

시·군별 접종 상황을 보면, 접종률이 가장 높은 지역은 완주군으로 88.06%다. 이어 고창군(84.18%), 군산시(74.48%), 정읍시(74.17%), 장수군(70.97%), 임실군(66.89%), 전주시(66.44), 김제시(64.12%), 진안군(62.79%)이 도내 평균 접종률을 상회했다.

남원시(30.48%), 부안군(37.73%), 익산시(46.91%), 순창군(48.08%), 무주군(52.63%)은 평균보다 낮은 접종률을 기록했다.

한편, 이날 감염병 전담병원 및 생활치료센터 의료진·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한 화이자 백신 1차 접종도 시작됐다.

전북에서는 순창요양병원(코로나19 노인요양전담병원 지정) 의료진 및 종사자 23명이 호남권 권역접종센터인 전남 조선대병원에서 접종을 실시했다. 도내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자는 총 1122명으로 현재 접종률은 2.05%다.

전북대병원 수요분 화이자 백신은 오는 15일 배송된다. 또 원광대병원과 군산·남원의료원으로의 배송은 16일 이뤄진다.

이들 전담병원들의 경우 원광대병원을 제외하고 모두 자체 접종을 실시할 예정이다. 원광대병원은 군산의료원에서 접종이 실시된다. 실제 화이자 백신 접종 기간은 16일부터 20일까지로 계획돼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LG전자 승부수 먹혔나…마그나-애플카 협력설에 주가 급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