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19대 대한보건협회장에 전병율 전 질병관리본부장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3 20:3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전병율 신임 대한보건협회장. 2020.3.30/뉴스1
(서울=뉴스1) 김진환 기자 = 전병율 신임 대한보건협회장. 2020.3.30/뉴스1
대한보건협회는 질병관리본부장을 역임한 전병율 차의과학대학교 보건산업대학원장을 제19대 회장으로 선출했다고 3일 밝혔다. 임기는 3년이다.

전 신임 협회장은 공공과 민간 영역을 두루 거친 전문 역량을 활용해 협회 발전과 회원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국가 보건의료 인적자원 양성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전 신임 협회장은 코로나19(COVID-19) 대유행 상황에서 국민 건강 증진과 안전한 생활을 책임져야 하는 보건의료 분야의 중대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시대적 변화에 발맞춰 대한보건협회의 사업 영역과 방향을 미래 지향적으로 과감히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또 대한보건협회 회원 대다수가 보건의료 및 보건학 분야 전반에 걸쳐 교육 및 연구 활동에 전념하고 있는 국내 최고 전문가인 만큼 우리나라 보건 정책에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1975년에 설립된 대한보건협회는 보건복지부장관의 인가를 받은 비영리 민간단체다. 전국 16개 지부·지회 조직이 있다. 보건 분야 25개 회원학회와 전국 보건대학원, 전국 대학보건학과 교수협의회, 보건대학 대표가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대한보건협회 관계자는 "대한보건협회는 전병율 회장을 중심으로 국민건강증진과 미래 보건 분야 인재 양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