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계연, 'VR기반 무인작업기계 가상시험 및 관제기술' 개발

머니투데이
  • 대전=허재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4 12: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스마트 건설, 스마트 팜 등 자율작업시대 앞당길 것으로 기대

한국기계연구원이 개발한 VR기반 무인작업기계 가상시험 프로그램 실행 화면(사진 왼쪽)과 실제 무인트랙터와 연동해 가상시험을 수행하는 장면(사진 오른쪽). 이 기술을 이용하면 실제 야외에서 무인작업기계를 자율운행하기 전 화면을 보면서 다양한 작업경로와 시나리오에 따라 무인으로 잘 작동하는지 시험할 수 있다./사진제공=한국기계연구원
한국기계연구원이 개발한 VR기반 무인작업기계 가상시험 프로그램 실행 화면(사진 왼쪽)과 실제 무인트랙터와 연동해 가상시험을 수행하는 장면(사진 오른쪽). 이 기술을 이용하면 실제 야외에서 무인작업기계를 자율운행하기 전 화면을 보면서 다양한 작업경로와 시나리오에 따라 무인으로 잘 작동하는지 시험할 수 있다./사진제공=한국기계연구원
국내 연구진이 VR(가상현실)을 기반으로 다양한 산업용 작업기계 무인화를 앞당길 수 있는 '무인작업기계 가상시험 및 관제기술'을 개발했다.

한국기계연구원 스마트산업기계연구실 차무현 책임연구원 연구팀은 국내 농기계 전문기업 LS엠트론과 손잡고 'VR기반 무인작업기계 가상시험 및 관제기술'을 개발했다고 4일 밝혔다.

농업 현장에서 쓰이는 작업 기계에 무인기술을 실제로 적용하기 전에 가상환경에서 다양한 테스트를 할 수 있는 모의시험기술과 장거리에서도 무인작업을 관제하는 기술이 핵심이다.

사용자가 위성지도의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작업경로를 지정하면 3D기반의 가상 작업환경에서 무인작업과정을 시뮬레이션해 볼 수 있다.

환경인식과 경로제어 등의 무인화 핵심성능을 가상으로 시험할 수 있어 실제 필드시험을 대체하거나 보완할 수 있다.

특히, 유압 액츄에이터 작동지연과 같이 대형 작업기계의 구체적인 운영특성까지 반영할 수 있는 자율주행 제어알고리즘 시험기법을 개발해 더욱 현실적인 주행 테스트를 진행할 수 있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아울러 이 기술은 실제 운영 중인 무인화 작업기계와 연동해 장거리 카메라 영상을 이용한 원격조작과 모바일기기를 이용한 차량통제도 가능하다. 이를 이용하면 스마트 팜이나 스마트 건설 분야처럼 여러 대의 작업기계가 동시에 작업을 할 때에도 중앙에서 효율적으로 관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실제 무인작업차량의 센서 데이터를 동기화해 3D기반으로 작업의 모든 과정을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도 있다.

이번 기술은 오픈소스를 활용한 순수 국내기술로 개발됐다.

농업용 트랙터뿐 아니라 다양한 산업용 작업기계의 무인화 운용개발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해당 기술을 이전받은 LS엠트론은 향후 자율주행 중대형 트랙터 개발 및 스마트 팜 서비스화 기술개발 등에 이를 활용할 계획이다.

차무현 책임연구원은 "산업용 작업기계는 외부의 열악한 환경 등 운영 시나리오가 매우 다양하고 안전과 비용 측면에서 제약이 커 무인화 기술 개발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며 "이 기술은 보다 다양하고 복잡한 시나리오의 사전시험이 가능한 데다 데이터 축척도 할 수 있어 무인화 제품개발 및 시험에 필요한 시간과 비용을 효과적으로 절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말많던 애플카, 이번엔 LG마그나와 협력설 '솔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