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영상] 개그맨 이창호 "예전 꿈은 유재석…팬들에 웃음 주는 것만으로도 만족"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5 06: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정윤경 기자,윤효정 기자 = "예전 꿈이 유재석 선배님처럼 많은 사랑을 받는 것이 꿈이었다면, 지금은 좋아해주는 사람들 앞에서 웃음을 주고 싶어요."

'B대면데이트'에서 미워할 수 없는 재벌 3세와 '한사랑산악회' 걸쭉한 말투의 아저씨 역을 오가는 개그맨 이창호는 자신의 꿈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KBS 공채 개그맨 출신인 그는 최장수 지상파 코미디 프로그램 '개그콘서트'가 폐지된 후 유튜브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개콘의 폐지는 여럿에게 아쉬움을 남겼지만 한편으론 유튜브로 무대를 옮기면서 그가 보여줄 수 있는 모습은 더 다양해졌고, 시청자들과의 소통도 더 활발해졌다.

이창호는 "이전에 아무도 보지 않는 곳에서 춤을 췄다면 지금은 관중도 있고 팬들도 생겨 춤출 맛이 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조인성 발톱 먹고 변신한 쥐같다'는 댓글을 봤는데 너무 웃겼다"며 기발한 댓글을 다는 팬들에 고마움을 표했다.

서울 종로구 뉴스1 사옥, 개그맨 이창호 인터뷰. 2021.2.2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 종로구 뉴스1 사옥, 개그맨 이창호 인터뷰. 2021.2.2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만1000원 통신비, 알뜰폰 환승해 3만원 넘게 아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