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표선중?표선초?토산초, 'IB 후보학교' 공식 승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7 15: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표선고, 2022년 1월 'IB 월드스쿨'에 도전

제주도교육청 전경.(제주도교육청 제공) © News1
제주도교육청 전경.(제주도교육청 제공) © News1
(제주=뉴스1) 강승남 기자 = 제주 서귀포시 표선중학교와 표선초등학교, 토산초등학교가 'IB 후보학교'에 이름을 올렸다.

제주도교육청은 표선중학교와 표선초등학교, 토산초등학교가 IB 본부로부터 'IB 후보학교'로 공식 승인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이들 학교들은 지난해 제주형 자율학교 'IB학교'로 지정됐고, 이후 IB 후보학교 승인 절차와 올해 IB 교육프로그램 시범 운영을 준비해왔다.
IB 학교는 국제적으로 공인된 교육프로그램인 IB(Internationale Baccalaureat)위 도입·운영을 고려하거나 준비중인 학교와 IB 본부로부터 'IB 월드스쿨(IB World School)'로 승인받은 학교를 통칭한다.

IB 학교는 창의성·다양성을 지향하는 교육과정과 탐구 기반 수업 및 과정 중심 평가를 시행한다. 이를 통해 통합적·비판적 사고 능력을 가진 인재를 육성한다.

후보학교 승인에 따라 표선초등학교와 토산초등학교는 학교 여건에 맞는 초등교육 프로그램(PYP)을, 표선중학교는 중등교육 프로그램(MYP)을 시범 운영한다.

PYP(Primary Years Programme)는 우리나라 교육과정을 기반으로 IB가 제시한 탐구주제에 따라 교육과정을 재구성하고, 개념 중심의 교수·학습 접근으로 초등학생의 미래 학습 역량을 강화하는 프로그램이다.

MYP(Middle Years Programme)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IB가 제시한 탐구주제를 세계적 맥락으로 확대해 더 깊게 탐구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들 학교에 앞서 지난해 4월 IB 후보학교로 승인된 표선고등학교는 2022년부터 IB 디플로마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 IB 월드 스쿨 승인 준비에 들어갔다. 예상대로라면 내년 1월 IB 월드스쿨로 승인될 것으로 도교육청은 기대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IB 후보 학교가 안정적으로 IB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협력?지원할 방침이다.

특히 교직원의 IB 교육프로그램 실행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도내 교직원의 IB 공식 워크숍 참여를 지원하고 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IB 학교가 학생들이 배움의 즐거움과 미래 학습 역량을 키울 수 있는 학교로 자리하도록 협력을 강화하겠다"며 "더 나아가 평가?리더십?행정지원 혁신 모델로 안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출범 앞둔 LG마그나, 애플카 협력설에 힘실리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