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구해줘! 홈즈' 아이돌 출신 예비부부 의뢰인 등장…누구?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7 16: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구해줘! 홈즈' © 뉴스1
MBC '구해줘! 홈즈'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구해줘! 홈즈' 아이돌 출신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한다.

?7일 방송되는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가수 슬리피와 딘딘, 토티안과 붐이 출연해 매물 찾기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아이돌 출신 예비부부가 의뢰인으로 등장했다. 연애 8년차, 동갑내기 두 사람은 2018년까지 아이돌로 활동한 가수라고 해 눈길을 끌었다.

힘든 시간 서로 의지하며 사랑을 키워온 두 사람은 마침내 올해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예비 신랑은 아이돌 이후 보험설계사로 전향했으며 작년부터 PC방을 운영 중이라고 전했다.

전직 아이돌 출신 두 사람이 신혼집으로 바라는 지역은 PC방이 있는 서울 양천구에서 자차로 40분 이내 거리의 인천과 부천이었다. 이들은 드레스 룸을 포함, 방 3개 이상을 원했으며, 아파트일 경우 탁 트인 뷰를 희망했다. 예산은 매매가 4~5억 원대를 희망했으며, 최대 6억 원대 초반까지 가능하다고 밝혔다.

먼저, 복팀에서는 가요계 절친 슬리피와 딘딘은 부천시로 향했다. 깔끔한 외관의 나홀로 아파트 매물로 세련된 인테리어와 거실의 뷰를 본 딘딘은 환하게 웃으며 승리를 확신했다고 한다. 함께 간 슬리피는 이곳을 일몰 맛집으로 소개하며, 최고의 야경을 선보였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덕팀에서는 가수 토니안과 붐이 인천 청라국제도시로 출격헀다. 이들이 소개한 곳은 아파트형 연립주택으로 개인 창고는 물론 다양한 수납공간을 자랑한다고 해 과연 어떤 팀이 우승을 거둘지 궁금증을 더한다.
?
한편 '구해줘! 홈즈'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5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압구정·여의도·목동·성수' 거래 묶은 오세훈, 규제완화 시작?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