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화보] '선후배 케미' 하니x임나영, 러블리한 봄의 여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8 09: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하니, 임나영/퍼스트룩 제공 © 뉴스1
하니, 임나영/퍼스트룩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EXID 겸 배우 하니와 아이오아이 출신 후배 임나영이 봄의 여신으로 변신했다.

8일 매거진 퍼스트룩은 하니와 임나영의 봄 느낌이 물씬 풍기는 화보를 공개했다.

이번 화보에서 하니와 임나영은 꽃을 소품으로 사용하여 봄기운 완연한 모습을 선보이며, 마치 명화 속 주인공처럼 몽환적인 눈빛과 나른한 포즈가 더해져 매혹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하니/퍼스트룩 제공 © 뉴스1
하니/퍼스트룩 제공 © 뉴스1

임나영/퍼스트룩 제공 © 뉴스1
임나영/퍼스트룩 제공 © 뉴스1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두 사람은 화보 촬영이 끝난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친해진 계기에 대해 묻자, 임나영은 "언니와는 워낙 말이 잘 통해요. 아마도 공감할 수 있는 부분이 많아서가 아닐까 싶어요"라며 "남에게 쉽사리 털어놓기 힘든 고민이나 힘든 점도 내보이게 돼요. 그러다 보니 금세 가까워진 듯해요"라고 답했다.

이에 하니 역시 "둘이 여러모로 비슷한 점이 많아요. 종종 만나서 맛있는 것도 먹고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면서 자연스럽게 친해졌어요"라고 대답했다.

하니와 임나영의 러블리한 선후배 케미가 담긴 화보는 퍼스트룩 214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회선 141만개…현대차는 왜 알뜰폰을 개통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