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함지, SF 영화 속 리얼 홀로그램 "업계 최초로 해낼 것"

머니투데이
  • 중기협력팀 이유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8 17: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21 코리아이노베이션 어워즈] R&D혁신대상 '함지'

장민수 함지 대표가 2021 코리아이노베이션 어워즈의 R&D혁신상을 받고 기념촬영 중이다/사진제공=함지
장민수 함지 대표가 2021 코리아이노베이션 어워즈의 R&D혁신상을 받고 기념촬영 중이다/사진제공=함지
허공에 손을 뻗어 조작하는 홀로그램 디스플레이. 시중의 홀로그램과는 다소 다르다. 현재 상용화된 홀로그램은 LED(발광다이오드) 빛을 팬으로 빠르게 돌려 입체감을 주는 방식이 많다. 이 같은 방식은 SF(공상과학) 영화에서 쓰이는 홀로그램보다 리얼하지 않다. 컴퓨터나 스마트폰처럼 조작하는 것도 무리인 셈이다. 이 때문에 시판 제품은 아직 '유사 홀로그램'에 그쳐 있다는 게 장민수 함지 대표의 설명이다.

장 대표는 "국내뿐 아니라 해외를 둘러봐도 진짜 홀로그램을 내놓은 사례는 없었다"면서 "함지는 업계 최초로 미래형 홀로그램을 개발하기 위해 준비 중"이라고 했다. 이어 "함지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로 허공에 영상을 구현할 수 있는 리얼 홀로그램 디스플레이를 개발 중"이라며 "아서 애슈킨 박사가 공표한 광포획 광학 트랩의 기초 물리 기술을 응용했다"라고 설명했다.

이 회사가 매진하는 것은 공간 제약을 받지 않는 홀로그램이다. 언제 어디서나 이동하면서 스마트폰을 쓰는 것처럼 허공에 디스플레이를 띄우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눈에 식별되지 않는 가시광선 영역을 활용, 허공에 광트래핑 현상을 내 디스플레이가 맺히게 한다. 이렇게 되면 영화 속 한 장면처럼 눈앞에 홀로그램 화면이 펼쳐질 수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함지 측은 "프로토타입 생산 검증을 거친 후 1차 시제품을 생산할 것"이라며 "차세대 디스플레를 주력 사업으로 삼아 AI(인공지능)와 로보틱스 등과의 융합을 시도할 계획"이라고 했다. 또 "국내 및 해외 시장을 모두 공략하는 게 목표"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당국보다 '머니무브' 더 무섭다…퇴직연금 8% 금리 등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