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재산 60조원' 베이조스 전처, 시애틀의 화학교사와 재혼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8 21: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댄 주엣(왼쪽), 매켄지 스콧(오른쪽)/사진=기빙 플레지 홈페이지
댄 주엣(왼쪽), 매켄지 스콧(오른쪽)/사진=기빙 플레지 홈페이지
제프 베이조스 아마존 최고경영자(CEO)의 전처인 매켄지 스콧이 미국내 한 사립학교 과학 교사인 댄 주엣과 재혼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7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주엣은 최근 자선단체 '기빙 플레지'(Giving Pledge)에 "행복한 우연으로 내가 아는 가장 관대하고 친절한 사람 중 한명과 결혼했다"며 막대한 재산을 다른 사람을 위해 쓰기로 한 스콧의 약속에 동참한다는 뜻을 밝혔다.

AP통신은 주엣이 수십년간 교사 생활을 했으며 그가 화학을 가르쳤던 시애틀의 사립학교인 '레이크사이드 스쿨'에 스콧의 자녀들이 다녔다고 전했다.

스콧은 남편 베이조스와 전직 TV 앵커 로런 산체스 간 불륜 사실이 보도된 2019년 이혼에 합의했다. 그 후 '기빙 플레지'에 참여해 재산의 절반 이상을 기부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그녀는 25년간의 결혼생활을 끝내면서 이혼합의금으로 아마존 지분의 약 4%를 받았으며 지난해만 60억달러를 기부했다.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스콧의 현 재산은 535억달러(60조4000억원)로, 전세계에서 22번째 부자이다.

베이조스는 WSJ에 대변인을 통해 보낸 입장문에서 "댄은 훌륭한 사람이고 그들 두명 때문에 나는 행복하다"는 뜻을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LG-SK 극적 배터리 합의 직전 최태원-구광모 만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