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H 전 본부장 극단적 선택…"집에서 유서 발견"

머니투데이
  • 김남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12 16: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직원들의 신도시 땅 투기 의혹을 받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대한 '환골탈태 혁신안'이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중심으로 마련된다.  12일 관계부처 등에 따르면 LH 조직의 병폐를 도려내고 환골탈태하는 혁신방안을 마련하라는 정세균 국무총리의 지시 등에 따라 기재부가 홍남기 부총리를 중심으로 대대적인 개혁작업에 착수했다.  LH 개혁 방안으로는 예전처럼 주택공사와 토지공사로 다시 분리하거나, 기능별로 조직을 나누는 방안 등이 거론된다.  정치권에서는 LH를 해체 수준으로 분리하거나 3기 신도시 사업 추진에서 제외하는 방안도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12일 오후 서울 LH 서울지역본부의 모습. 2021.3.12/뉴스1
(서울=뉴스1) 신웅수 기자 = 직원들의 신도시 땅 투기 의혹을 받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 대한 '환골탈태 혁신안'이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중심으로 마련된다. 12일 관계부처 등에 따르면 LH 조직의 병폐를 도려내고 환골탈태하는 혁신방안을 마련하라는 정세균 국무총리의 지시 등에 따라 기재부가 홍남기 부총리를 중심으로 대대적인 개혁작업에 착수했다. LH 개혁 방안으로는 예전처럼 주택공사와 토지공사로 다시 분리하거나, 기능별로 조직을 나누는 방안 등이 거론된다. 정치권에서는 LH를 해체 수준으로 분리하거나 3기 신도시 사업 추진에서 제외하는 방안도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은 12일 오후 서울 LH 서울지역본부의 모습. 2021.3.12/뉴스1
신도시 투기 의혹으로 LH가 경찰의 수사를 받는 가운데 전 본부장이 숨진 채 발견됐다.

11일 경기남부경찰청에 따르면 전 LH 전북본부장 A씨(56)가 오전 9시40분 경기 성남시 분당구 소재 아파트 앞 화단에서 발견됐다.

A씨는 분당서울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사망했다. A씨의 집에서는 유서가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본다.

경찰 관계자는 "CCTV 행적상 범죄혐의는 없어보인다"며 "부검 등을 통해 사망 원인을 철저히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