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韓 스타트업, 글로벌 경쟁력 충분…6.5억명 동남아 선점하라"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8 13: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인터뷰]싱가포르 벤처캐피탈 KK펀드 꽌슈 대표 "초기 테크 스타트업 집중 발굴...동남아 교두보 역할할 것"

꽌 슈 KK펀드 대표/사진제공=KK펀드
꽌 슈 KK펀드 대표/사진제공=KK펀드
“동남아시아 인구는 약 6억5000만명으로 유럽, 북미보다 많습니다. 젊은 인구 구성의 비율이 높고 인구 증가율도 미국보다 1.6배 높은 성장성이 뛰어난 시장입니다”

꽌슈 KK펀드 대표는 최근 머니투데이와 화상 인터뷰에서 “한국 스타트업이 세계 성장엔진인 동남아 시장 진출을 적극 고려해야 할 시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2015년 싱가포르에서 설립된 KK펀드는 IoT(사물인터넷), 핀테크, 이커머스, e스포츠 등 인터넷과 모바일 기반의 초기 테크 스타트업에 주로 투자하는 벤처캐피탈(VC)이다. 운영 중인 2개의 벤처펀드는 지난해 6월 기준 순내부수익률(Net IRR)이 각각 32%, 58.6%에 달한다. 인도네시아의 민박 예약사이트 ‘룸미’, 말레이시아 핀테크기업 ‘캡베이’ 등에 투자했다.

꽌 대표는 미국 와튼스쿨 MBA(경영전문대학원)를 졸업한 뒤 글로벌 컨설팅그룹 맥킨지앤드컴퍼니 애널리스트를 거쳐 골드만삭스와 테마섹홀딩스 등에서 다양한 M&A(인수합병)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KK펀드 설립 전 그리벤처스 아시아 대표를 맡아 구글에 인수된 IT 스타트업 ‘파이’, 세계 최대 명품업체 루이뷔통모에헤네시(LVMH)에 인수된 뷰티커머스 ‘룩솔라’ 등에 투자해 성공했다.

꽌 대표는 “동남아 시장은 선진국과 비교하면 인프라 개발 수준이 낮고 소비자들이 트랜디하지 않지만, 매우 빠르게 성장, 변화하고 있다”며 “실례로 동남아의 모바일 보급률은 인터넷 보급률을 뛰어넘었고, 현금 중심에서 신용카드 사회를 건너 바로 모바일 결제 단계로 넘어가고 있다”고 했다.

꽌 대표는 한국 스타트업이 뛰어난 인력과 기술력을 갖고 있는 데다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세계 시장을 주도하는 플레이어로 성장 잠재력이 충분하다고 강조했다. 최근 동남아에 불고 있는 한류 바람도 한국 스타트업에게 새로운 기회가 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K팝, K패션, K푸드 등은 동남아에서 매우 유명하고 소비자에게 큰 영향력을 갖고 있다”며 “소비자들도 한국이라는 나라를 친숙하게 받아들이고 있고, 이는 한국 스타트업이 동남아로 수출할 수 있는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KK펀드는 앞으로 △동남아 시장으로 사업 확장을 계획하고 있고 △비즈니스 모델을 동남아 현지화할 수 있는 잠재력 있는 한국 스타트업을 적극 발굴할 방침이다. 특히 △핀테크 △미디어&엔터테인먼트 △e스포츠 △헬스케어 △IoT △블록체인 △4차산업 △모빌리티 분야 스타트업에 집중 투자할 예정이다.

꽌 대표는 동남아 국가 중에서도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말레이시아 등을 주요 진출 국가로 꼽았다. 인도네시아는 인구가 2억7000만명으로 세계 4위의 국가이고, 베트남은 삼성, LG와 같은 국내 대기업이 선투자해 사업 환경이 우호적이다. 그는 “베트남은 소비자들의 관심이 한국과 유사하다”며 “정부가 외국 투자자 유치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고, 인프라들도 한국 스타트업들이 활용할 수 있는 수준까지 올라와 있다”고 전했다.

동남아 진출 시 직진출보다는 해외법인 설립과 세금 혜택, 투자유치 기회 등을 고려해 싱가포르에 본부(헤드쿼터)를 설립하고 진출 전략을 세울 것을 추천했다. 싱가포르 정부는 해외 스타트업이라도 필수 조건을 충족하면 멘토링, 파트너십, 인력고용 등을 활발히 지원한다고 꽌 대표는 설명했다. 그는 "동남아 진출을 위해 가장 중요한 것은 의지와 실행력이다"며“의지는 있지만 역량이 부족한 한국 스타트업을 위해 KK펀드가 사업모델 구축, 멘토링, 로컬 네트워크 등 폭넓은 도움을 줄 것”이라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