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하남시, 풍수해 보험료 최대 91%까지 지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5 14: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하남시청 전경(뉴스1 DB)©(News1
하남시청 전경(뉴스1 DB)©(News1
(하남=뉴스1) 김평석 기자 = 경기 하남시는 자연재해로 인한 시민 부담을 줄이기 위해 풍수해 보험료를 최고 91%까지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풍수해보험은 행정안전부가 관장하고 민영보험사가 운영하는 정책보험이다.

태풍, 홍수, 호우, 강풍, 풍랑, 해일, 대설, 지진 등 8개 유형의 자연재난으로 발생하는 재산 피해를 보상해준다.

올해부터 70%로 상향된 정부지원율에 시 자체 지원을 더해 하남시민은 총 보험료의 91%까지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단독주택 80㎡ 기준 보험료는 약 14만원이나, 이 중 정부와 시에서 약 13만원을 지원하므로 하남시민은 약 1만원만 부담하면 풍수해보험을 가입할 수 있다.

단, 지원율은 주택(일반) 91%, 온실 91%, 상가·공장 70%로 달라 보상종류와 특약사항에 따라 가입금액이 변동될 수 있다.

가입 관련 자세한 사항은 5개 민영보험사(DB손해보험, 현대해상화재보험, 삼성화재해상보험, KB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 및 하남시청 안전정책과,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시 안전정책과장은 “최근 예기치 못한 자연재해가 늘어나고 있다. 풍수해보험 가입을 통해 재난피해를 최소화하고 실질적인 지원을 받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하남시는 풍수해보험 가입률을 높이기 위해 집중 가입기간을 설정하고 소식지, 시청 홈페이지, 단체 회의 등을 통해 홍보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주식으로 대박 난 SKT, 3000억이 1.7조 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