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독립만세' 송은이 뇌건강 걱정 "치매 DNA 있다"

머니투데이
  • 임현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5 22:4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개그우먼 송은이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개그우먼 송은이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송은이가 치매 DNA가 있다고 고백했다.

5일 방송된 JTBC '독립만세'에서는 독립생활을 하는 송은이의 일상이 그려졌다.

송은이는 건망증으로 휴대전화를 어디에 뒀는지 잊는가 하면, 세탁을 할 때 헹굼만 하고 탈수 버튼을 누르지 않기도 했다. 송은이는 신봉선의 도움을 받아 겨우 휴대전화를 찾았다.

건망증에 시달리는 그는 사실 재작년에 뇌 검사를 했다는 사실을 털어놨다. 그는 "유전자 검사도 했는데 치매 DNA가 있어서 걱정된다. 깜빡하는 일이 극대화되니까 걱정돼서 뇌 건강 지킬 수 있는 방법을 찾아봤다"며 뇌 건강 테스트를 검색했다.

송은이는 "30대부터는 내장을 걱정하지만 40대 넘어가면 뇌 건강도 신경 써야 한다"고 충고를 건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