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속보] 정 총리 "변이바이러스 4차 유행 단초 될 수도…풍전등화 위기"

머니투데이
  • 유효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8 08: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정세균 국무총리는 8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COVID-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지금 확산세를 막지 못하면 4차 유행이 현실화될 수 있는그야말로 ‘풍전등화’의 위기상황"이라며 "변이바이러스도 4차 유행의 단초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7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을 하고 있다. (전북도 제공)
정세균 국무총리가 7일 전북 전주시 전북도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을 하고 있다. (전북도 제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