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책 저자가 라방에?…네이버 '책방 라이브' 선보여

머니투데이
  • 이동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8 10: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네이버
/사진제공=네이버
네이버(NAVER (391,500원 상승500 0.1%))가 온라인 북토크와 라이브 커머스를 결합한 '책방 라이브'를 선보인다고 8일 밝혔다.

'책방 라이브'는 온라인 북토크에 라이브 커머스를 결합한 콘텐츠로, 실시간으로 작가와 소통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바로 도서를 구매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한다.

코로나19(COVID-19)의 장기화로 오프라인 매장으로의 방문 독자가 감소한 동네 책방과 신간 홍보 기회가 줄어든 출판사, 작가와 사용자가 새롭게 만날 수 있는 소통 창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저녁 7시 시작하는 첫 방송에는 '책방 라이브X동네책방'이라는 콘셉트로 여러 지역에 있는 독립서점들과 함께 한다. 사용자들은 온라인으로 동네책방을 둘러보고, 그 곳에서만 만날 수 있는 개성 넘치는 독립출판물도 구매할 수 있다.

다양한 독립출판물 관련 교육과 행사를 주관하며 '동네책방계 이장'으로 불리는 '스토리지북앤필름'에서 진행한다. 가수 요조와 '스토리지북앤필름' 마이크 대표가 실시간 댓글로 사연을 받아 책을 추천하고, 동네책방을 운영하며 겪는 에피소드도 나눌 예정이다.

마이크 대표가 직접 쓴 '내가 책방 주인이 되다니'를 포함해 젊은 세대의 고민과 공감을 담은 에세이들을 라이브를 통해 구매할 수 있다.

이어 5월까지 대학로 시집 전문 서점 ‘위트앤시니컬’, 연남동 그림책 전문 책방 ‘사춘기’ 등 다양한 동네책방들이 ‘책방 라이브’를 통해 사용자와 만날 계획이다.

이은영 네이버 책·문화 리더는 "'책방 라이브'를 통해 작가, 출판사, 동네책방, 인터넷 서점 등 다양한 출판계 전문가들과 사용자가 생생하게 소통하고, 기성 출판, 신간뿐 아니라 독립 출판 등도 사용자와 새롭게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회선 141만개…현대차는 왜 알뜰폰을 개통했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