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셀리버리, 만성자가면역 아토피 치료신약 'iCP-NI' 생산성공·임상개발 위한 효능평가시험 미국서 돌입

  • 문정우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2 11: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자가면역 피부질환 아토피 피부염 치료를 위해 생산된 연고제형 'iCP-NI'를 미국 효능평가시험기관 엠엘엠(MLM Medical Labs)에서 확인하고 있다.

셀리버리 (116,000원 상승1000 0.9%)는 미국에서 개발 중인 내재면역제어 코로나19 면역치료제 'iCP-NI'를 난치성 자가면역질환인 아토피 피부염(AD) 치료신약으로 개발하기 위한 연고제형 생산이 글로벌 제형(formulation) 개발전문위탁생산기관인 '유로핀(Eurofins)'에서 성공했으며 생산된 제형의 최종 안정성평가시험도 성공해 현재 아토피 치료효능을 평가하기 위해 글로벌 위탁연구기관인 '엠엘엠(MLM Medical Labs)'에서 효능평가시험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난치성 자가면역질환인 아토피 피부염은 단순한 피부질환이 아닌 체내 면역계의 교란으로 발생하는 만성적인 염증성 면역질환으로 신체 여러 부위에 발생해 참을 수 없는 가려움증을 유발하며, 과도하게 활성화된 면역반응 이상과 피부장벽의 손상으로 인한 증상이 지속적으로 재발해 평생 회복과 악화를 반복되는 고통을 겪게 된다. 중증아토피 환자들은 심각한 가려움과 발진, 습진 등으로 인한 수면장애나 대외활동를 기피하거나 대인관계 형성을 꺼리게 되는 등 삶의 질이 심각하게 훼손된다.

우수한 내재면역제어 약리메커니즘을 갖는 iCP-NI는 코로나19나 패혈증(Sepsis) 치료제로 현재 미국에서 임상돌입을 앞두고 있다. 적응증(Indication) 확장을 위해 아토피를 모사한 염증성 피부질환동물모델에서 치료 효능을 검증한 결과 임상개발이 가능할 정도의 효능을 보여 현재 유럽과 미국에서 개발하고 있다.

셀리버리의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개발 책임자는 "아토피 동물모델의 피부조직에서 iCP-NI는 염증유도 면역 T 세포를 50% 이상 감소시켰고 가장 강력한 염증유발 사이토카인인 티엔에프-알파(TNF-α), 인터루킨-6(IL-6) 및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면역글로불린 E(IgE)의 분비 역시 각각 87%, 66%, 71% 씩 감소시키는 강력한 항염증, 항아토피 치료효능을 보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속적인 염증 반응에 의해 두꺼워진 피부와 파괴된 피부장벽이 60% 이상 복원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설명했다. 이런 비임상시험 결과들을 기반으로 자가면역 피부질환 치료를 위해 연고제형 iCP-NI를 만들어 현재 임상개발을 위한 효능평가시험을 미국에서 시작한 것이라고 회사 측은 덧붙였다.

조대웅 셀리버리 대표는 "iCP-NI의 연고제형 생산성공과 치료효능평가시험 돌입은 '바르는 자가면역 치료신약' 개발에 한발 더 나아감을 의미한다"며 "연 5조원에 이르는 글로벌 아토피 치료제 시장에 지대한 영향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히며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개발에 대한 큰 기대감을 나타냈다.


문정우 머니투데이방송 MTN 기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매그나칩서 본 국가핵심기술 구멍, OLED칩 뒷북 지정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