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로나19 때문에"…노란우산 소상공인 심리상담 확대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2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로나19 때문에"…노란우산 소상공인 심리상담 확대
중소기업중앙회(이하 중앙회)가 운영하는 노란우산은 지난해 말 선보인 '노란우산 심리상담 서비스' 확대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달 1일부터 노란우산은 심리상담 서비스를 기존 2회에서 3회로 확대했다. 휴·폐업과 사고 등 위기상황에 있는 경우 추가 2회를 더 제공하여 최대 5회까지 무료상담이 가능하다. 콜센터 또는 복지플러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현재 심리상담 신청 시 노란우산 마스크를 제공하는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상담은 1회(50분간) 대면·전화·화상 중에서 선택 가능하다.

앞서 노란우산은 올해 1~3월까지 코로나19(COVID-19) 영향에 따른 우울감을 호소하는 210건의 상담을 진행했다. 연령별로는 △60대 이상(24.5%) △50대(31.1%) △40대(32.1%)로 중년층이 90% 정도다. 주제별로는 대인관계 등의 △개인정서(55.8%) △가정·자녀(22.1%) △사업스트레스(11.7%) △부부·이성(10.4%) 순으로 나타났다.

박용만 중앙회 공제사업단장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란우산 고객들이 더 많은 심리상담 서비스를 통해 위로를 받고 희망을 얻을 수 있길 바라며, 마음건강 회복지원과 함께 올해 6월부터는 한방건강 분야 상담도 선보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중앙회가 운영하는 노란우산은 2007년 출범 후 만 14년이 되는 현재 재적가입자 144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가입 고객에게 무료로 △법률·세무·노무 등 경영자문 △재기지원·역량강화 교육 △휴양시설 할인 △종합건강검진 할인 △복지몰 할인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월부터 서울집값 급등? 납량특집 수준의 대폭락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