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봉사 할수록 마음 풍족"…30년간 이발 봉사 울산 이성규씨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2 20: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30년째 지역 저소득 노인들에게 무료 이발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이발사 이성규씨.(울산 중구 제공) © 뉴스1
30년째 지역 저소득 노인들에게 무료 이발 봉사활동을 하고 있는 이발사 이성규씨.(울산 중구 제공) © 뉴스1
(울산=뉴스1) 조민주 기자 = 울산의 한 이발사가 30년째 지역의 저소득 노인에게 무료 이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어 지역사회에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12일 울산 중구 병영2동 행정복지센터에 따르면 이발사 이성규씨(67)는 '헤어하우스 이발관'을 운영하면서 30년간 이발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이씨는 '무료 이발 사용권'을 만들어 병영2동 행정복지센터에 전달했다.

이 사용권은 병영2동 찾아가는 복지팀이 복지사각지대 대상자 가정방문 때 저소득 어르신들에게 전달해 무료 이발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씨는 이발 봉사뿐 아니라 어려운 이웃들과 자매결연을 맺어 백미를 기부하고, 노인복지회관과 요양원 등을 방문해 찾아가는 이발, 목욕 봉사도 꾸준히 하고 있다.

이씨는 "자원봉사를 하면서 사람들이 반겨주는 따뜻한 미소를 보면 제 마음이 오히려 더욱 풍족해지는 같다"며 "앞으로도 봉사의 기회가 있다면 언제든지 참여해 이웃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발봉사를 받으신 한 어르신은 "생활이 어려워 이용원 방문이 어려웠는데 이렇게 무료로 이발봉사를 해주시니 감사드린다"며 "요즘은 자녀들이 한결 젊어 보인다고 말해줘 기쁘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부릿지'평당 1억원 시대'…수상한 신고가에 병든 집값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