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변기에 얼굴 넣고 엽기적 학폭…청학동 서당 15세 여학생 구속

머니투데이
  • 김자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299
  • 2021.04.13 07: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이지혜 디자이너 /사진=이지혜 디자이너
이지혜 디자이너 /사진=이지혜 디자이너
경남 하동군 기숙형 서당에서 발생한 학교폭력 사건의 가해자 중 여중생 1명이 구속됐다. 또 다른 가해자 2명은 불구속 상태로 검찰에 송치될 예정이다.

13일 경남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A양(15)을 상습폭행 및 공갈, 협박, 재물손괴 등의 혐의로 구속했다.

A양은 지난 1월 서당 내에서 피해자 B양의 얼굴을 변기에 넣게 하고, 명치 부위와 어깨를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양은 서당 기숙사에서 동급생과 선배 2명으로부터 폭행을 당하고, 신체 일부를 꼬집히는 등 10여 차례에 걸쳐 폭행 등을 당한 것으로 파악됐다.

또 A양 등은 B양에게 변기 물을 마시게 하거나 청소 솔로 이를 닦게 하는 등 엽기적인 괴롭힘을 일삼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양은 구속 상태로, 나머지 2명은 불구속 상태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MSCI에 녹십자·HMM·하이브·SKC 편입…돈 몰릴 종목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