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해시, 장유출장소서 긴급방역회의…3월 이후 확진자 57% 장유서 발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10: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김해시가 지난 12일 장유출장소에서 허성곤 시장 주재로 긴급방역대책회의를 갖고 있다.(김해시 제공) © 뉴스1
김해시가 지난 12일 장유출장소에서 허성곤 시장 주재로 긴급방역대책회의를 갖고 있다.(김해시 제공) © 뉴스1
(경남=뉴스1) 김명규 기자 = 경남 김해시가 지난 12일 장유출장소에서 허성곤 시장 주재로 긴급방역대책회의를 가졌다.

시청 외부에서 방역대책회의가 개최되는 것은 이례적인 일로 올 3월 이후 발생한 김해지역 코로나19 확진자 83명 중 57%인 47명이 장유지역에서 발생했기 때문이다.

시는 지난 3월27일 이후 가족모임과 노인주간보호센터 집단감염, 타지역 확진자 접촉으로 인한 확진사례가 장유지역에서 계속 발생하고 있다.

특히 인근 부산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른 풍선효과와 함께 봄 나들이철을 맞아 장유 대청계곡 등지에 타 지역 주민의 방문이 급격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시는 코로나19 지역확산을 우려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시는 이날 장유서 가진 회의를 통해 장유출장소 관계 공무원이 참석해 코로나19 현황에 대한 전반적인 상황을 시민들에게 빠르게 알리도록 했다.

또한 식당, 커피숍, 실내체육시설 등 타 지역민들이 많이 방문하는 다중이용시설은 장유출장소와 장유1·2·3동이 함께 담당공무원을 지정해 1일 현장점검을 의무화하고 방역수칙 위반이 심각한 업소는 반드시 원스트라이크 아웃제를 적용해 강력하게 대응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장유의 대청계곡과 신안계곡 등 유원지에도 방역관리자를 지정해 이용자에 대한 방역관리를 철저히 하고 이·통장, 봉사단체 등의 방역수칙준수 캠페인, 비대면 합동반상회 등을 통한 예방활동도 강화하도록 했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그동안 장유지역은 많은 인구 수에 비해 확진자 발생률이 높지 않았으나 최근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매우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이 확산세가 지속되면 장유지역 단계 격상이나 김해시 전체 단계 격상까지도 고려해야 할 상황이 올 수도 있으니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기본 방역수칙을 꼭 실천해 봄나들이 등 타 지역 방문과 소모임을 자제하고 의심 증상 시 반드시 진단검사를 받아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