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文대통령 "코로나 어두운 터널 벗어나 경기회복 훈풍 불어"

머니투데이
  • 정진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11:0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16회 국무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최재성 정무수석. 2021.04.13. scchoo@newsis.com
[서울=뉴시스]추상철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제16회 국무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오른쪽은 최재성 정무수석. 2021.04.13. scchoo@newsis.com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정부는 국민에게 무한 책임을 진다는 자세로 흔들림없이 국정에 임해야 한다"며 "방역도 경제도 민생도 안보도 한순간의 소홀함도 없어야 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비대면 화상으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코로나로 힘든 시기에 국민들이 의지할 수 있고 국민들에게 희망을 드릴 수 있는 정부가 될 수 있도록 각 부처는 사명감을 갖고 맡은 일에 최선 다하자"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경제는 천신만고 끝에 코로나의 어두운 터널을 벗어나 빛을 향해 나아가고 있다"며 "상반기 중에 코로나 이전 수준 경제를 회복할 것으로 전망되는 등 경기 회복의 훈풍이 불고 있는 것은 분명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 회복의 온기를 체감하지 못하는 국민이 아직 많은 것이 엄연한 현실이다"며 "직장을 잃고 재취업 길을 못찾는 휴직자들, 고용불안과 소득감소에 시달리는 비정규직 노동자들, 코로나의 직격탄 속에 월세내기도 버거운 자영업자들, 알바 일을 찾기 힘든 대학생들과 청년들, 무거워진 육아 부담으로 경력 단절 겪는 여성들 일일이 열거할 수 없는 많은 국민들이 아직도 코로나의 어두운 터널 속에 힘겹게 서 있다"고 지적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