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커리, 덴버 상대로 53득점 폭발…GSW 통산 최다 득점자 등극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18: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GSW, 116-107 승리…2연승 기록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구단 역사상 최다 득점을 기록한 스테판 커리. © AFP=뉴스1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 구단 역사상 최다 득점을 기록한 스테판 커리.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스테판 커리가 덴버 너게츠를 상대로 53득점을 폭발하며 팀의 2연승을 이끌었다. 더불어 구단 역대 최다 득점 기록을 달성했다.

커리는 13일(한국시간) 미국 샌프란스시코의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덴버와의 2020-21 NBA 경기에서 3점슛 10개를 포함해 53득점을 기록, 116-107 승리를 견인했다.

이날 활약으로 커리는 골든스테이트 구단에서만 총 1만7818득점에 성공, 지난 1964년 월드 체임벌린이 세운 1만7783점을 뛰어넘었다.

덴버와의 경기 전까지 체임벌린 기록에 18점이 부족했던 커리는 1쿼터에만 21득점을 폭발, 체임벌린의 기록을 깼다. 이어 2쿼터부터 32득점을 추가하면서 구단의 새 역사를 쓰게 됐다.

지난 2009년 신인드래프트 전체 7순위로 골든스테이트에 지명됐던 커리는 12번째 시즌 만에 금자탑을 세웠다. 그동안 커리는 팀에 총 3개의 우승컵을 안겼다.

커리는 경기 후 "체임벌린 기록에 내가 도전할 수 있을까 의문이었다"며 "내가 체임벌린보다 더 오랜 시간 골든스테이트에서 뛰었지만 득점 1위에 오른 것은 분명 의미가 있다. 응원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커리의 활약을 앞세운 골든스테이트는 2연승을 기록, 26승 28패로 서부 콘퍼런스 10위를 마크했다.

◇13일 NBA 전적

골든스테이트 116-107 덴버

필라델피아 113-95 댈러스

뉴욕 111-96 LA레이커스

샌안토니오 120-97 올랜도

뉴올리언즈 117-110 새크라멘토

워싱턴 125-121 유타

멤피스 101-90 시카고

피닉스 126-120 휴스턴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