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옥문아들' 장나라 "올해 나이 41살" 여전한 동안 미모에 '깜짝'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3 23:1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캡처 © 뉴스1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배우 장나라가 여전한 동안 미모를 뽐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옥문아들')에서는 새 드라마 '대박부동산'으로 호흡을 맞춘 장나라, 정용화가 게스트로 등장했다.

MC 김용만은 장나라에 대해 "연예계 최강 동안, 연예계 동안 중에서도 퀸"이라고 소개했다. 그의 실물을 본 MC들은 "더 어려졌다"라며 놀라워했다. 정형돈은 "처음 뵙는데 실물 깜짝 놀랐다"라고 말하기도.

특히 장나라는 촬영장에서 정용화를 "조카"라고 부른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는 "스태프 중에 이제 22살 되는 친구가 있는데 제가 장난으로 '조카님' 부르다가 그렇게 됐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이 나이 차가 많이 나냐"라고 묻자, 정용화는 "저는 33살인데 조카님이라고 하시더라"라고 답했다. 장나라는 "저는 올해 나이 41살이다"라며 정용화와 8살 차이라고 밝혀 놀라움을 더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