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탄 만큼 내는' 캐롯손보 자동차보험, 평균 6% 올린다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4 08: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탄 만큼 내는' 캐롯손보 자동차보험, 평균 6% 올린다
디지털 보험사인 캐롯손해보험이 탄 만큼 보험료를 내는 '퍼마일 자동차보험' 보험료를 평균 6% 이상 올린다.

14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캐롯손보는 이달 20일부터 퍼마일 자동차보험의 보험료를 평균 6.5% 인상한다. 퍼마일 자동차보험은 매달 기본 보험료에 더해 주행한 거리만큼 후불로 추가 보험료를 내는 상품이다.

캐롯손보의 지난해 손해율(보험료 수입 대비 보험금 지출 비율)은 130%대다. 84∼85%대인 대형 손보사 4곳보다 높은 수준이다. 캐롯손보 관계자는 "매달 보험료를 나눠 내다 보니 손해율이 높아 보이는 것"이라며 "연 단위로 환산하면 손해율은 80%대"라고 설명했다.

최근 중소형 손보사 등 손해율이 높은 보험사를 중심으로 자동차보험료 인상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달 16일 MG손해보험이 차보험료를 평균 2% 올렸다. 이달 10일에는 롯데손해보험도 평균 2.1% 올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