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림대·동양미래대 등 5개교 마이스터대 선정

머니투데이
  • 최민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자료제공=교육부
/자료제공=교육부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대학에 대림대, 동양미래대, 동의과학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가 선정됐다. 이들은 2년 이상의 석사과정 등 고도화된 직무 중심 교육과정을 운영하게 된다.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은 15일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대학 5개교(컨소시엄)를 선정·발표했다.

마이스터대 시범운영 사업은 고숙련 전문기술인재 양성을 위해 교육부가 올해 신규로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선정된 전문대학은 시범사업 기간(2년) 동안 단기 직무과정부터 전문기술석사과정까지 직무 중심의 고도화된 교육과정을 개발·운영하게 된다. 교육과정은 △단기 직무과정(1년 이하) △전문학사과정(2~3년) △전공심화과정(학사, 1~2년) △전문기술석사과정(2년 이상)으로 구성된다. 선정 대학에는 교당 20억원이 지원된다.

수도권에서는 대림대와 동양미래대(협력대학 연성대)가 선정됐다.

대림대는 미래형 자동차 등 지식기반 신산업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한다. 50여개 우량기업과의 협약 체결 등을 통해 산학협력 프로젝트 수업을 실시한다.

동양미래대는 협력대학인 연성대와 함께 클라우드 컴퓨팅, 실내건축 큐레이터, 통합건축 정보통신기술(ICT)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한다. 인근 국가산업단지 재직자 등 수요자 맞춤형 고도 직업기술 교육을 제공한다.

비수도권에서는 동의과학대(협력대학 동주대), 영진전문대, 한국영상대(협력대학 아주자동차대)가 선정됐다.

동의과학대는 협력대학인 동주대와 함께 스포츠재활 물리치료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을 운영한다. 재직자 친화적 도제식 현장실습, 고도화 수준의 임상사례 연구 등을 추진한다.

영진전문대는 초정밀금형기술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으로 참여한다. 세부 분야별 프로젝트 연구소 운영 등 산학공동기술 연구개발(R&D) 활동을 교육과정과 연계하고, 해외 우수기업의 선진금형기술 학습을 위한 집중이수제를 실시한다.

한국영상대는 협력대학인 아주자동차대와 함께 실감 모빌리티 콘텐츠 분야 마이스터대 과정으로 참여한다. 지역 문제해결 기반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충청권 마이스터대 거점센터를 설치하여 시설·설비 공유 등을 추진한다.

선정결과는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이달 말 최종 확정된다. 선정된 대학은 한국연구재단과 협약을 체결한 후 시범운영을 시작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흠슬라 'HMM'의 실적 마법…탄력받는 3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