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낙연 "민주당, 숱한 패배 뒤 끝내 승리한 정당…재신임 받을 것"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4: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2021.4.7/뉴스1
(서울=뉴스1)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2021.4.7/뉴스1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자가격리를 마친 15일 "당원의 한 사람으로서 민주당이 반성과 쇄신을 통해 국민 신임을 다시 받는 일에 제 모든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더 넓게 뛰고 더 많은 분을 만나 말씀을 듣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집에 머물며 4·7 재보선을 함께 뛰어주신 의원과 당원들께 전화로 감사와 사과를 드렸다"라며 "기대와 도움에 부응하지 못한 터에 그런 전화를 드리자니 면목이 없었다. 그러나 많은 분이 오히려 민주당과 저를 위로하고 격려해 주셨다"고 했다.

이어 "특히 국민을 향한 정책을 더욱 세심하게 정돈하고, 민생을 살려 우리 정부를 성공시켜야 한다는 말씀을 많이 해 주셨다"며 "선거 결과로 나타난 국민 마음을 더 잘 헤아리라고 충고해 주셨다"고 전했다.

이 전 대표는 "민주당의 역사는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역사"라며 "무수한 선배들의 희생과 숱한 패배 위에서 끝내 승리한 정당이자 자랑스러운 세 분의 대통령을 배출했다. 지금은 코로나 국난을 극복하기 위해 당·정·청이 한마음으로 대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재보선 패배는 아프고 민주당이 직면한 과제들은 무겁지만 그래도 민주당은 국민께서 주신 뜻을 살피고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역량과 각오를 갖고 있다고 저는 믿는다"고 말했다.

그는 "더 낮은 자세로 국민의 삶에 더 깊이 들어가겠다"며 "국민 삶에서의 행복이 저희가 추구해야 할 가치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