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정희' 김희재 "영탁, 녹음할 때 멋있고 존경심 들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4: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보이는 라디오 화면 갈무리 © 뉴스1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보이는 라디오 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트로트 가수 김희재가 영탁을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는 가수 이진혁과 김희재가 출연해 DJ 김신영과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희재는 신곡 '따라따라와'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놨다. 김희재는 "영탁이형이 저를 위해서 오래 고민하다가 만들어주셨다"라며 "영탁이형이 먼저 곡을 써서 주셨다"라고 얘기했다.

김신영은 이런 김희재에게 "영탁이 녹음할 때 리드하는 스타일이냐"라고 질문했다. 이에 김희재는 "방송할 때와 녹음할 때 영탁이 다르다"라며 "녹음할 때는 멋있고 존경심이 든다"라고 말했다. 이어 "일할 때 모습은 제가 봤던 형 모습 중에 제일 멋있는 것 같다"라고 말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