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진중공업, 채권단 떠나 동부건설 품으로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8: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진중공업 부산 영도조선소 전경./사진제공=한진중공업 /사진=,
한진중공업 부산 영도조선소 전경./사진제공=한진중공업 /사진=,
KDB산업은행 등 8개 은행으로 이뤄진 '한진중공업 주주협의회'(이하 주주협의회)와 필리핀 BDO은행은 15일 동부건설컨소시엄과 주식매매계약을 체결했다.

대상 주식은 5567만2710주이며, 지분율은 66.85%다.

앞서 주주협의회는 지난해 12월 말 공개 경쟁입찰을 통해 동부건설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이후 주식매매계약 협상과 필리핀 은행들에 대한 '태그얼롱(Tag-along·동반매도청구권)' 행사 여부 확인 절차 등을 거쳐 이날 계약 체결이 성사됐다.

산은 관계자는 "향후 확인실사와 가격조정, 정부 승인절차 등을 거쳐 거래가 완료될 예정"이라며 "거래가 완료되는 대로 2016년 1월 개시된 한진중공업에 대한 채권단 공동관리(자율협약)도 종결된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매그나칩서 본 국가핵심기술 구멍, OLED칩 뒷북 지정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