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크래프톤부터 지그재그까지…스톤브릿지, 5년간 2043억 벌었다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6 11: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크래프톤부터 지그재그까지…스톤브릿지, 5년간 2043억 벌었다
국내 벤처캐피탈(VC) 중 최근 5년간 최대 펀드수익 낸 운용사가 스톤브릿지벤처스로 확인됐다. 스톤브릿지벤처스는 배틀그라운드 게임 개발사 '크래프톤'부터 나스닥 상장사인 코그넥스에 인수된 인공지능(AI) 기업 ‘수아랩’, 최근 카카오가 인수·합병한 '지그재그'(크로키닷컴)까지 연이어 투자 '대박'을 터트리고 있다.

16일 중소벤처기업부가 최근 5년 간 청산한 벤처펀드 253개(운용사 99개사)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스톤브릿지벤처스는 모두 6개 조합을 청산해 청산수익 2043억원을 거뒀다. 수익배수는 2.5배다. 100억원의 벤처투자조합을 결성했을 때 250억원을 회수한 셈이다.

유승운 대표(사진)가 이끄는 스톤브릿지벤처스는 2017년 사모펀드(PEF) 운용사 스톤브릿지캐피탈의 벤처캐피탈 부문을 물적분할해 설립된 벤처캐피탈(VC)다. 지난해 말 기준 16개 펀드, 약 7000억원 규모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다.

유승운 스톤브릿지벤처스 대표
유승운 스톤브릿지벤처스 대표
피투자기업들이 도움이 필요할 때 제일 먼저 연락하는 '퍼스트 콜 하우스'를 표방한다. 상위 벤처캐피탈(VC) 중에서도 인수합병(M&A)을 통한 자금회수(엑시트) 방식에 강점을 지닌 것으로 평가받는다.

주요 투자 포트폴리오는 최근 카카오 인수가 결정된 지그재그(크로키닷컴)을 포함해 크래프톤, 직방, 펄어비스, 스타일쉐어, 쏘카, 고바이오랩, 수아랩 등이다. 크래프톤은 45억원을 투자해 원금 대비 35배, 수아랩은 미국 코그넥스에 매각을 통해 3배 이상의 수익을 거뒀다.

2016년부터 5년간 청산한 벤처펀드 253개의 청산수익은 총 1조6990억원으로 집계됐다. 이 가운데 71.3%에 해당하는 1조2110억원은 상위 10개 운용사가 차지했다. 에스엘인베스트먼트(1370억원),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1336억원)가 스톤브릿지벤처스에 이어 청산수익 상위 3개사에 이름을 올렸다. 각각 3개, 4개 조합을 청산했다. 수익배수는 2.7배, 1.7배였다.

펀드별로는 상위 10개 펀드의 청산수익이 8069억원으로 전체 47.5%를 차지했다. 상위 10개 펀드의 전체 수익배수는 2.7배로 전체 수익배수(1.3배)보다 배 이상 높았다.

스톤브릿지디지탈콘텐츠전문투자조합(운용사 스톤브릿지벤처스)이 1189억원(수익배수 5.1배)으로 수익 규모가 가장 컸다. 이어 2010 KIF-프리미어 투자조합(프리미어파트너스), 인터베스트글로벌제약펀드(인터베스트)가 모두 1000억원 이상 수익을 올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기술 보호 손놓은 정부…매그나칩 中매각 앞두고 '부랴부랴'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