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형준 "세월호 유가족께 위로…안전한 부산 만들겠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6 11: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형준 부산시장 © News1 DB
박형준 부산시장 © News1 DB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세월호 참사 7주기를 맞은 16일 박형준 부산시장이 "여전히 고통 속에 서계신 유가족 여러분들께 마음 깊은 위로를 전한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자료를 내고 "세월호 참사는 우리 모두에게 깊은 상처를 남겼고, 동시에 우리가 어떤 나라, 어떤 사회를 만들어야 하는지도 분명히 알려줬다"며 "한 사람 한 사람의 생명과 안전을 한없이 무겁게 여기는 사회, 인권과 평화가 가장 먼저 존중되는 사회를 만들어야 한다는 막중한 책임을 우리 모두는 부여받았다"고 말했다.

이어 "340만 부산시민을 섬기는 자리에서 맞이하는 올해 추모일은 저에게 어느 해보다 무겁게 다가온다"며 "세월호는 멀리 진도 앞바다에만 있는 것이 아니다. 부산 곳곳에도 보이지 않는 안전위협요인들이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민 한 분 한 분이 행복한 부산을 만들겠다는 저의 약속, 안전을 지키는데서부터 시작하겠다"며 "시민 안전을 최고의 가치로 삼아 안전하고 건강한 부산을 만드는데 저의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