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개호의원 사무소발 20명 집단감염…5인 집합금지 위반

머니투데이
  • 박계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6 20:3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이개호 위원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2.17/뉴스1
(서울=뉴스1) 성동훈 기자 = 이개호 위원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2.17/뉴스1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회의원 중 첫 코로나 확진자가 된 가운데 이 의원의 담양사무소 관련 추가 확진자가 이어지고 있다. 16일 오후 8시 현재 추가 확진자가 20명까지 나왔다.

이에 더해 이개호 의원 비서진들이 5인 이상 집합금지를 어기고 7명이 모여 식사모임을 한 뒤 술자리까지 함께 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방역당국에 따르면 전날 광주에서 11명(2257~2267번), 전남에서 7명(991~997번)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추가 확진자 2명이 추가됐다.

전남 담양의 이개호 의원 지역 사무소에서 근무하는 이 의원 비서진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은 지난 6일 서울시장 지원 유세를 다녀와 다음날 한 가정집에서 7명이 함께 식사 모임을 했다. 이후 술집으로 함께 자리를 이동했고 술집 주인 부부, 다른 자리의 손님 등으로 추가 전파됐다.

이 의원은 이후 지역구에 내려와 수행비서를 통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 이 의원은 수행비서와 함께 지난 11일부터 13일까지 사흘 간 광주와 전남지역에서 결혼식, 장례식, 행사 등에 참석해 지역 정·관가가 모두 긴장하고 있다.

김영록 전남지사와 이상익 함평군수, 구충곤 화순군수 등 단체장들도 검진 대상에 포함됐으며, 단체장이 확진될 경우 파장이 확산될 것으로 우려된다.

전남도 관계자는 "이 의원의 동선을 파악한 후 접촉자들을 확인하는 등 방역방 구축을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전날 입장문을 내고 "지역구 수행비서와 한 차량으로 함께 이동하는 과정에서 감염된 것으로 추정된다"며 "역학조사에 성실히 협조해 추가 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 지역구 당직자를 비롯해 저까지 확진 판정을 받아 송구스럽고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군은 주말 동안 군청 전 직원을 동원해 11개 면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해 신속한 검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검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군청과 11개 면사무소 광장에서 실시하며 담양군에 주소를 둔 군민은 누구나 검사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월부터 서울집값 급등? 납량특집 수준의 대폭락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