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유희열의 스케치북' 휘인 "화사와 목소리 비슷했다…지금은 달라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7 0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 뉴스1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유희열의 스케치북' 휘인이 과거 화사와 목소리가 비슷하다는 소리를 들었다고 고백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음악 프로그램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에서는 데뷔 첫 솔로 미니앨범 '레드'(Redd)를 발표한 마마무 휘인의 무대가 공개됐다.

휘인은 음원 들으면 휘인과 화사의 목소리가 헷갈린다는 말에 대해 "그런 분이 많이 계신다. 그 얘기를 어릴 때부터 많이 들었는데 많이 달라진 거다. 예전에는 누가 부르는지 모를 정도로 비슷했다"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휘인은 유희열의 제안에 화사의 '멍청이'를 화사의 느낌으로 불렀다. 유희열은 "화사 얼굴이 떠올랐다. 이 곡을 부르니 보컬 톤이 흡사하다"고 말했다. 휘인은 일부러 화사의 목소리를 흉내 냈다고.

그러나 이어 휘인은 자신의 버전으로 '멍청이'를 다시 불러 완전히 다른 느낌의 무대를 선사했다. 유희열은 "완전 다르다. 전의 멍청이는 클럽 멍청이, 지금 멍청이는 전화기로 속삭여주는 멍청이다"라고 표현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라이브계의 버라이어티, 오감 만족 뮤직 토크쇼로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헝다 '국유화' 한 이후…中경제는 이대로 망가질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