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부산 유흥업소 관련 등 26명 확진…n차감염 꼬리, 누적 4634명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7 14: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유흥업소발 누적 460명, 서구 고등학교발 누적 11명

부산 동래구 코로나19 동래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검사를 하고 있다.  2020.12.16/뉴스1 © News1
부산 동래구 코로나19 동래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찾은 시민들이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검사를 하고 있다. 2020.12.16/뉴스1 © News1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 부산에서 17일 26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전날밤 확진자를 포함하면 하루 사이 31명이 추가됐고 누적 확진자는 4634명이 됐다.

17일 부산시는 전날인 16일 오후 5시부터 밤사이 추가된 확진자 5명(4604~4608번)과 17일 오전부터 오후 1시까지 추가된 확진자 26명(4609~4634번)등 31명이 확진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부분 기존 확진자와의 접촉에 의해 감염된 사례로, n차 감염이 꼬리를 물고 확산하고 있는 양상이다.

이날 확진된 31명 중에는 유흥시설 관련 접촉자도 5명 포함됐다. 이로써 유흥시설 관련 확진자는 모두 460명(종사자 80명, 이용자 97명, 접촉자 283명)으로 늘었다.

지인으로부터 감염된 사례자는 4604번, 4605번, 4607번, 4625번 등 4명으로, 이들은 모두 사하구 거주자들이다.

가족간 감염자는 4608번, 4611번, 4612번, 4618번, 4620번, 4622번, 4624번, 4629번, 4633번 등 9명이다.

확진자와의 접촉으로 확진된 이는 4606번, 4610번, 4613번, 4616번, 4628번 등 5명이다.

제주, 경북 등 타지역 확진자와 접촉한 뒤 확진된 사례도 4명(4614번, 4630번, 4631번, 4634번) 추가됐다.

4614번은 제주 확진자의 접촉자, 4630번은 경북 포항 확진자의 가족, 4631번은 경남 양산 확진자의 접촉자, 4634번(수영구)은 서울 확진자의 가족이다.

감염경로를 모르는 환자도 6명(4609번, 4615번, 4619번, 4621번, 4627번, 4632번) 늘었다.

지난해 9월21일 부산 서구 동아대학교 부민캠퍼스 인근 상가와 임시수도기념관 일대에서 부민동주민센터 희망일자리 사업 참가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작업을 벌이고 있다.  2020.9.21/ © News1
지난해 9월21일 부산 서구 동아대학교 부민캠퍼스 인근 상가와 임시수도기념관 일대에서 부민동주민센터 희망일자리 사업 참가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작업을 벌이고 있다. 2020.9.21/ © News1

서구 소재 고등학교 학생 확진자도 2명(4617번, 4626번) 추가됐다. 이들은 모두 격리 중 검사에서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로써 서구 고등학교발 확진자는 모두 11명(학생 8명, 가족 2명, 접촉자 1명)으로 늘었다.

미국에서 입국한 사하구 거주자 1명(4623번)도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날 57명이 퇴원해 17일 오후 1시 기준 격리해제자는 모두 3954명이다. 현재 남아서 치료 중인 환자는 572명이며, 이중 위중증환자는 4명으로 파악됐다.

16일 오후 9시 기준 백신 접종률은 28.5%로, 대상자 36만5671명 중 10만4062명이 접종을 완료했다.

분기별로 보면 1분기는 대상자 6만8513명 중 6만1441명이 접종을 마쳐 89.7%의 접종률을 보였다.

2분기는 대상자 29만7158명 중 4만2621명이 접종을 완료, 현재까지14.3%의 접종률을 기록하고 있다.

백신 이상반응 신고 사례는 20건이 추가돼 신고 누계는 959건이다. 이중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의심 신고가 935건, 화이자 백신 의심신고가 24건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